‘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아직 못한 게 많은데”···페트리와 핀란드 친구들의 아쉬운 작별인사

发稿时间 2017-12-07 16:47
 

[사진= MBC 에브리원 제공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페트리가 핀란드 친구들과 작별인사를 했다.

7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페트리가 핀란드 친구들을 배웅하기 위해 함께 공항으로 향하는 모습이 방영된다.

공항에 도착한 친구들과 페트리는 “아직 못한 게 많은데”, “기분이 이상하네”라며 이별을 실감했다. 이에 핀란드 친구 빌레는 “우리가 먹었던 고기가 다 소화되면 올게”라고 말하며 슬픈 분위기를 전환했다.

페트리는 짧은 한국 여행을 아쉬워하는 친구들을 위해 각자의 이름이 새겨진 한글 도장 선물을 준비했다. 페트리의 선물을 본 친구들은 깜짝 놀라며 “고마워”, “굉장해”, “진짜 신기하다”라며 감동했다. 페트리는 친구들의 마지막 뒷모습까지도 눈을 떼지 못하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는 후문.

핀란드 3인방과 한국 여행 마지막 이야기는 오늘 7일(목) 저녁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