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한국제약바이오협회와 MOU체결...관련기업 집중 유치

发稿时间 2020-09-23 05:00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 포스트 코로나 대비 바이오·헬스 거점 육성

(왼쪽부터) 최삼룡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 이강덕 포항시장, 김무환 포스텍 총장, 백인규 포항시의회 부의장이 MOU체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가 지역의 우수한 R&D인프라를 기반으로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를 포스트 코로나 대비 K-바이오·헬스 거점으로 육성한다.

이를 위해 시는 22일 오후 2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포스텍,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과 바이오·헬스산업 육성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지난 1945년 설립돼 국내 주요 제약회사를 포함한 210여 개 기업을 회원사로 두고 있는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제약바이오산업발전을 위한 관계 법규 및 제도 연구, 교육훈련사업 추진, 혁신을 통한 새로운 의약품 개발과 글로벌 시장 진출에 힘쓰고 있다.

이날 MOU를 체결한 포항시를 포함한 4개 기관은 바이오·헬스산업 육성과 관련기업 유치를 위해 기관별 역량을 바탕으로 공동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포스텍은 우수한 R&D 연구역량을 바탕으로 바이오기업 기술개발 지원,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은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에 바이오기업 유치 및 기업의 원활한 안착을 지원한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바이오산업 육성을 통한 기업 성장 지원, 포항시는 바이오오픈이노베이션센터, 세포막단백질연구소 등의 R&D 인프라를 활용한 바이오산업 육성 및 관련기업 유치에 매진할 계획이다.

한편, 포항시는 신산업 육성의 일환으로 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에 역량을 집중해 온 결과 지난해부터 실질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지난해 6월에는 ‘강소연구개발특구’가 전국 최초로 지정돼 연구소기업 대상 연구개발 및 사업화 촉진의 기반이 조성되었을 뿐만 아니라 강소연구개발특구 배후단지인 포스텍 일원과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에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각종 인프라가 구축되고 있다.

또한, 신약개발 및 바이오 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바이오오픈이노베이션센터, 벤처창업 및 R&D사업화를 위한 지식산업센터, 세포막단백질연구소와 식물백신기업지원시설 등이 준공을 앞두고 있다.

아울러, 우리나라 대표 제약분야 글로벌 기업인 한미사이언스가 3000억 원 투자를 결정했으며, 식물기반 바이오백신을 개발 중인 ㈜바이오앱이 430억 원을 투자, 지난 8월 26일에는 포항시와 MOU를 체결한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 입주 희망 기업 중 많은 기업들이 바이오분야 기업들이다.

최삼룡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은 “한국제약바이오협회와의 협력을 통해 바이오기업·대학·연구기관 등 동반성장을 위한 혁신생태계를 구축하겠다”며, “우수 바이오 기업을 적극적으로 유치해 포항융합기술산업지구(경제자유구역)가 K-바이오를 이끌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MOU를 체결한 기관들의 역량과 지역의 우수한 연구개발 인프라를 기반으로 바이오산업 육성 및 관련 기업 유치를 통해 포항시가 바이오산업 선도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제약·바이오기업 중 경영실적이 우수한 많은 기업들을 회원사로 두고 있는 한국제약바이오협회와의 긴밀한 협업으로 포항시의 바이오산업 육성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