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보선 참패 與, 지도부 총사퇴 "책임 통감하는 당연한 결과"

发稿时间 2021-04-08 13:07
김태년 당대표 직무대행, 오후 1시 입장 발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직무대행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4·7 재‧보궐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총사퇴한다.

민주당은 8일 오전 의원총회를 열고 이같이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년 당대표 직무대행은 오후 1시 이와 관련한 공식 성명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노웅래 민주당 최고위원은 이날 의원총회 후 기자들과 만나 '사퇴쪽으로 의견을 모았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책임지고 통감하는 것"이라며 "당연한 결과"라고 덧붙였다.

신동근 민주당 최고위원은 의총 진행 도중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인 페이스북을 통해 “최고위원으로서 책임을 통감한다. 오늘부로 최고위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