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CDP 기후변화대응 평가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 선정

发稿时间 2021-04-30 14:10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의 기후변화대응 평가에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CDP는 매년 국내 시가총액 상위 200대 기업의 기후변화 대응 성과를 평가해 탄소 경영 부문 상위 20개사, 물 경영 부문 상위 6개사를 선정한다.

한국타이어는 국내 기업 24곳에만 부여된 '리더십(A-)' 등급을 획득해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를 수상했다. 한국타이어는 2017년과 2018년에도 CDP 평가에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를 수상했다.

한국타이어는 2050년까지 지속가능한 원료 사용 비율을 100% 달성하고,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절반으로 감축하겠다는 목표를 세운 바 있다.

아울러 차량 주행시 타이어의 회전 저항을 최소화해 연비 효율을 향상시킴으로써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일 수 있도록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CDP는 전 세계 주요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수자원 △산림자원 분야의 환경 이슈 대응 관련 경영정보를 평가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다. 수집된 정보는 매년 보고서로 발간되어 전 세계 금융기관의 투자 지침서로 활용된다.
 

지난 28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2020 CDP 기후변화대응 및 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양춘승 CDP 한국위원회 상임부위원장(왼쪽부터), 김종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HR부문장 상무, 장지인 CDP 한국위원회 위원장이 기념촬영을 진행하고 있다.[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