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바이오텍 주가 2%↑…'신경 전구세포 증식 방법' 유럽특허 획득 소식에 강세

发稿时间 2021-06-11 09:32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차바이오텍 주가가 상승 중이다.

1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차바이오텍은 이날 오전 9시 28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550원 (2.56%) 오른 2만2050원에 거래 중이다.

차바이오텍은 9일 신경 전구세포의 증식 방법 및 증식된 신경 전구세포를 포함하는 신경 질환 치료용 조성물에 대한 유럽 특허를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획득한 특허는 신경 전구세포(neuronal progenitor cell)를 저산소 조건에서 대량으로 증식하고 배양하는 기술이다. 신경 전구세포는 여러 형태의 신경세포로 분화할 수 있는 세포를 말한다.

이 특허 기술을 활용하면 공여자 1명으로부터 분리된 소량의 신경 전구세포를 약 25만명이 치료받을 수 있는 양으로 대량 증식할 수 있다. 대량 증식한 신경 전구세포를 신경세포로 분화를 유도해 파킨슨병, 알츠하이머병, 헌팅톤병 등 신경질환 치료에 이용할 수 있다.

오상훈 대표는 "국내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특허 기술을 기반으로 파킨슨병 등 뇌신경계질환 세포치료제 개발에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