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특검, 해경 이어 해군 압수수색

发稿时间 2021-06-11 19:40

세월호 특검,[사진=연합뉴스]



세월호 참사 당시 DVR(디지털 영상 저장장치) 조작 의혹 등을 수사 중인 이현주 특별검사팀이 해양경찰에 이어 해군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1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세월호 특검팀은 지난 7일 해난구조전대에 이어 9일 해군본부를 압수수색했다.

이번 압수수색은 세월호 내 폐쇄회로(CC)TV 저장장치인 DVR을 바꿔치기했다는 의혹에 대한 수사 차원인 것으로 전해졌다.

특검팀은 전날 당시 영상복원절차에 참관한 해경 관계자도 불러서 조사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