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오후 9시까지 204명 확진

发稿时间 2021-06-11 22:10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 대기 줄.[사진=연합뉴스]



서울시는 11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21시간 동안 서울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204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전날 같은 시간대 198명보다 6명 많고, 지난주 같은 요일인 4일 268명보다는 64명 적은 숫자다. 하루 전체 확진자 수는 10일 204명, 4일 277명이었다.

올해 4월부터 서울의 하루 확진자 수는 평균적으로 200명 안팎에서 오르내리고 있다. 11일 오후 9시 기준 서울의 누적 확진자 수 잠정 집계치는 4만6300명이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