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공동 클라우드’ 플랫폼 고도화 추진

发稿时间 2021-10-24 13:45

[사진=우리금융그룹 제공]

우리금융그룹이 ‘공동 클라우드 플랫폼’ 고도화에 나선다. 그룹의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하기 위해서는 외부 클라우드와 연계된 클라우드 확장이 필수라는 판단에서다.

우리금융은 IT 자원과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블록체인 등 신기술 적용을 신속하게 추진할 수 있는 ‘그룹 공동 클라우드’ 플랫폼을 고도화한다고 24일 밝혔다.

그룹 공동 클라우드는 우리은행 등 자회사 개별 시스템을 통합해 서버와 네트워크 등 IT자원을 필요한 만큼만 할당하고, 사용 후에는 회수해 여유 자원을 그룹사가 재사용할 수 있는 공유형 IT자원 관리 플랫폼이다. 앞서 우리금융은 올해 상반기 1단계 구축 및 안정화를 통해 클라우드 수용 목표를 조기 달성한 바 있다.

우리금융은 클라우드 고도화는 대고객 서비스 등 주요 업무를 포함한 다양한 비즈니스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외부 클라우드와 연계된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확장할 계획이다.

그룹의 디지털 전환을 직접 진두지휘하고 있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최근 임원 회의에서 “그룹 내 다양한 디지털 사업이 추진되면서 클라우드에 대한 우리은행·우리카드·우리금융캐피탈 등 주요 자회사의 급증하는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클라우드 고도화를 속도감 있게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성공적인 그룹 공동 클라우드 고도화를 통해 2022년에는 그룹의 디지털 시너지를 더욱 강화하고 신속하고 효과적인 DT(Digital Transformation) 추진을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