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주가 5%↑..."'거상M 징비록' 퍼블리싱 계약"

发稿时间 2021-11-25 09:54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컴투스 주가가 상승세다.

2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9시 51분 기준 컴투스는 전일 대비 5.6%(8600원) 상승한 16만22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컴투스 시가총액은 2조856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닥 19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원이다.

앞서 24일 컴투스는 알피지리퍼블릭이 개발한 모바일 MMORPG '거상M 징비록'의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컴투스는 이번 계약으로 향후 '거상M 징비록'의 한국 및 글로벌 서비스를 담당하게 된다. 특히 블록체인 시스템을 도입해 게임의 특장점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신작 '거상M 징비록'은 오랜 기간 글로벌 시장에서 사랑받고 있는 거상 IP의 오리지널리티를 계승한 기대작이다. 특히 최근 전 세계에서 열광하고 있는 한국적 세계관에 경제 콘텐츠, 블록체인 시스템이 합쳐져 글로벌 게임팬들에게 색다른 게임 경험을 선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