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평생교육-지역행정 결합형인 '오산탐구×생활' 프로젝트 본격 추진

发稿时间 2022-02-11 12:38
교육부 '2022년 지역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

오산시청 전경 [사진=오산시]

경기 오산시가 11일 교육부에서 공모한 ‘2022년 지역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사업’ 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역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사업’은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지역 단위 평생교육을 활성화하기 위해 기존 평생학습도시를 대상으로 공모사업(서류심사, 면접심사)으로 진행됐으며 △대학, 학교 등과 연계하여 학습자 중심 평생학습 체제를 구축하는 ‘지역자원 연계 강화형’과 △지자체 특성에 맞는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지역특화 프로그램형’으로 구분된다.
 
2022년에는 지역자원 연계 강화형 5곳, 지역특화 프로그램형(기초 지자체) 11곳, 지역특화 프로그램형(기초-광역지자체 연계) 5곳 등이 선정됐으며 시는 이 중 ‘지역특화 프로그램형(기초 지자체)’ 11곳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시는 오는 3월부터 본격적으로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시책사업의 효율적 추진을 위해 부서간 협업이 필요한 사업 및 업무를 평생교육과정으로 개설하는 ‘오산탐구×생활’을 추진할 예정이다.
 
‘오산탐구×생활’이란 오산(烏山) + 탐구(探究) + 컬래버레이션(Collaboration) + 생활(生活)의 합성어로 평생교육과와 일선 행정부서간 협업으로 오산 지역 현안을 파고들어 깊이 연구하고 교육과정 후, 참여자는 향후 지역사회 구성원으로 오산에서 활동하며 살아가도록 하는 프로젝트다.
 
오산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오산시는 새로운 평생교육사업 모델을 만들고자 한다”며, “공동목표 달성을 위한 경계 없는 부서간 협업으로 탄생한 평생교육과정을 통해 시민들의 지식과 재능, 역량 개발을 지원하여 시민들의 지역사회 참여를 증진하고, 더 나아가 지역 내 일자리 창출이 목표”라고 말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