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미터 "尹 국정수행 전망, '잘할 것' 48.8%·'잘못할 것' 47.6%" '팽팽'

发稿时间 2022-04-04 09:13

[그래픽=리얼미터]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국정 수행 전망과 관련한 긍정 평가와 부정 평가가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히 맞서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4일 발표됐다.
 
리얼미터가 미디어헤럴드 의뢰로 지난 3월 28일부터 4월 1일까지 닷새간 전국 18세 이상 2535명에게 물은 결과 윤 당선인이 취임 후 국정 수행을 ‘잘할 것’이라는 응답은 48.8%, ‘잘못할 것’이라는 응답은 47.6%로 각각 나타났다. 긍·부정 응답 차는 1.2%포인트(p)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1.9%포인트) 내다. 이번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다. 응답률은 7.1%다.
 
지난 3월 3주차 조사에서 49.2%였던 윤 당선인에 대한 긍정 전망은 4주차(46.0%)에 3.2%포인트 내렸다가, 이번 조사에서 2.8%포인트 올랐다. 부정 전망은 지난 3월 3주차 45.6%에서 4주차 49.6%로 4.0%포인트 상승했지만, 이번 조사에서는 2.0%포인트 내렸다.
 

[그래픽=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도는 지난 조사(46.7%)보다 1.9%포인트 떨어진 44.8%로 집계됐다. 부정 평가는 52.0%로 지난 조사보다 1.3%포인트 올랐다. 긍·부정 평가 차는 7.2%포인트로 오차범위 밖이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지난 조사보다 1.5%포인트 내렸지만 41.2%로 가장 높았다. 국민의힘은 0.4%포인트 오른 40.4%를 기록했다. 국민의당은 0.4%포인트 상승해 7.2%, 정의당은 0.5% 하락해 3.0%로 조사됐다.
 

[그래픽=리얼미터]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