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한은, 내달 7일부터 케이뱅크 공동검사 돌입

发稿时间 2022-05-18 16:40

[사진=케이뱅크]


금융감독원과 한국은행이 내달 7일부터 케이뱅크에 대한 공동검사에 돌입한다.

18일 한국은행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두 기관은 다음달 7일부터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를 상대로 공동 검사에 나선다고 밝혔다.

당초 금감원은 케이뱅크에 대한 정기검사를 이달 중순부터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지난달 28일 우리은행에서 614억원의 횡령 사고가 발생하면서 금감원 검사인력들이 대거 우리은행 현장에 투입돼 일정이 다소 지연됐다. 

한은 관계자는 "공공검사 시기는 최근 우리은행 횡령 사고에 대한 금감원의 검사 일정 등을 반영해 최종적으로 시기를 확정했다"며 "앞으로도 금감원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공동검사를 실시해 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