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전세대출 상품, 카카오페이에서 만나보세요"

发稿时间 2022-05-25 09:42

케이뱅크 전세대출[사진=케이뱅크]

케이뱅크가 카카오페이와 협업으로 전세대출을 카카오페이 대출상품 중개 서비스에 추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케이뱅크는 작년 11월 케이뱅크 신용대출 상품 3종(신용대출, 신용대출 플러스, 마이너스 통장)을 추가한 데 이어 전세대출 상품 2종(전세대출, 청년 전세대출)도 카카오페이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케이뱅크 전세대출 이용 희망자는 카카오페이 앱 접속 후 '내 대출 한도' 탭에서 '전월세대출'을 선택하고 '내 대출 한도 확인하기' 버튼을 누르면 상품을 조회할 수 있다. 챗봇과 대화하듯 개인정보를 입력하면 사용자에게 적합한 전세대출 상품을 추천 받고 한도와 금리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이후 안내에 따라 케이뱅크 앱으로 이동해 대출을 신청하면 된다.

케이뱅크는 지난해 9월 전세대출과 청년 전세대출 상품을 출시했다. 모든 절차가 100% 비대면으로 진행돼 주말과 공휴일에도 대출금 송금이 가능하다. 대출을 위해 필요한 10여종의 서류 역시 임대차 계약서(확정일자 필수)와 계약금 영수증(보증금 5% 이상)으로 간소화했다. 두 가지 서류를 사진 촬영해 앱으로 제출하면 클릭 몇 번으로 2분만에 손쉽게 전세자금 대출을 신청할 수 있다.

경쟁력 있는 금리도 장점이다. 한국주택금융공사 전세대출금리 공시에 따르면, 지난달 케이뱅크의 평균 금리는 연 3.05%로, 주요 은행 평균 3.53%대비 0.48%포인트 낮았다. 케이뱅크의 전세대출 금리(25일 기준)는 연 3.11%~4.26%, 청년전세대출 금리는 연 2.81%~2.97%로 업계 최저 수준이다. ​또한 별도의 중도상환수수료가 없어 대출 후 언제든 부담 없이 중도상환이 가능하다.

케이뱅크 전세대출은 비대면 편의성과 경쟁력 있는 금리에 힘입어 출시 9개월만인 5월 현재 누적취급액이 약 8000억원에 달한다. 지난해 11월 1000억원을 돌파한 데 이어 올해 2월 5000억원을 넘어서며 가파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고객이 더욱 편리하게 케이뱅크 대출상품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고객채널 확대 차원에서 카카오페이와의 협업을 강화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휴를 통해 고객이 금융혜택을 누릴 수 있는 기회를 적극적으로 보장하겠다"고 말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