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루온 주가 11%↑…애플페이 올해 말 국내 전격 도입 전망에 강세

发稿时间 2022-08-09 09:40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애플이 운영하는 글로벌 결제서비스 '애플페이(Apple Pay)'가 올해 연말께 국내에 전격적으로 도입될 전망이라는 소식에 이루온 주가가 상승 중이다.

9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루온은 이날 오전 9시 38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345원 (11.77%) 오른 3275원에 거래 중이다.

지난 8일 여신업계와 밴(VAN)업계에 따르면 현대카드는 애플페이 측과 국내에 단독으로 서비스하기로 협의를 마치고 국내 밴사들과 세부적인 결제망 개발 논의를 하고 있다.

현대카드는 국내 대형 밴사 3곳 나이스정보통신, 한국정보통신(KICC), 키스(KIS)정보통신 등과 현대카드와 애플페이 단독결제에 따른 기술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현대카드는 대형 가맹점들과 애플페이 결제에 따른 세부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애플은 애플페이에 근거리무선통신(NFC)을 적용하고 있다. 현재 국내에서 NFC 단말기를 통해 결제가 가능한 가맹점은 6만~7만개가량이다.

현대카드가 애플페이를 통해 원활하게 결제가 가능하게 하려면 최소 100만 가맹점을 확보해야 할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相关新闻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