亚洲日报한글로 보는 뉴스

중국에서 설 귀향 기차표 예매 시작

发稿时间 2022-01-03 18:20
중국에서 2022년 설 귀향 기차 승차권 판매가 3일부터 실시되어 음력 설(춘절·春节) 민족 대이동의 막이 오른다.

중국 철도청은 춘윈(春運) 첫 날인 오는 17일 기차표를 판매하기 시작한다고 3일에 밝혔다. 중국은 2022년 설연휴로 1월31일부터 2월6일까지 7일 쉰다. 

'춘윈(春運)'이라 불리는 민족 대이동 교통 특송 작전은 일찌감치  17일 시작돼  다음달 25일 막을 내린다. 현재 중국 전국철도승차권 예매기간은 15일(당일 포함)으로 정하져 있다.

이에 따라  17일에  섣달그믐인 31일 기차표를 예매가능하고,  18일에 설날 당일 기차표를 예매가능하다. 또한 설연휴 마지막 날인  2월6일의 기차표는 이달 23일에 구매할 수 있다. 

중국 철도부는 2022년 철도 추윈 운송력은 지난해보다 좀 늘어났다고 예상되지만, 코로나19 방역 강화와 베이징 동계 올림픽 기간(2월4일부터 2월20일까지)과 맞물려  올해 춘위 기간철도를 이용하여 이동하는 여객수는 코로나 전보다 좀 떨어질 수 있다고 예측하고 있다.

중국 철도부는 각 지역 기차역에서 기차표를 오프라인 예매 시간이 딸라 현장 구매할 경우 미리 시간을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코로나 방역 강화에 올해 기차표 구매, 환불 및 변경 서비스도 개선되어 구체적인 내용은 철도부 관련 사이트에서 미리 확인하기 바란다고 조언했다. 

한편 중국 전역에서는 원단(양력 설) 3일 연휴 기간(1월 1일~1월 3일) 중 지난 1일 하루동안 3000만 명이 넘는 인원이 전국 항공과 철도 고속도로를 이용했다. 이는 전년 동기에 비해 16.6% 늘어난 수치다.
 

【图片提供 韩联社】

《 亚洲日报 》 所有作品受版权保护,未经授权,禁止转载。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TOP